본문 바로가기
〓주제별 설교〓/자료실 종합모음

안식일의 축복

by 【고동엽】 2022. 9. 8.
 
 

창2:1-3


내 말이 네가 믿으면 하나님의 영광을 보리라!
하나님의 영광을 보기를 원하는 여러분이 믿는 하나님은 어떤 분이십니까?
우리가 믿는 하나님은 모든 것의 시작이요 모든 것의 창조주 되신 분이십니다. 우리가 믿는 하나님은 창조주의 하나님이요 모든 것의 시작이신 하나님이십니다. 처음 창조는 하나님이 가라사대 빛이 있으라 하시매 빛이 있었고 그 빛이 하나님 보시기에 좋았더라 선포하며 창조의 역사는 시작되었습니다. 여섯째 날까지 하나님의 창조의 역사는 계속되었고 성경은 선포합니다. 천지와 만물이 다 이루니라 말씀하였습니다. 모든 창조를 마치신 하나님은 일곱째 날이 되어서 안식하셨습니다. 엄밀히 말해서 창조는 6일 창조가 아닙니다. 창조의 절정과 완성은 하나님의 안식에서 비롯됩니다. 창조주 하나님은 6일 동안의 창조를 마치신 후 7일째인 마지막 날 가장 위대한 창조를 하셨습니다. 그것은 안식입니다. 하나님은 아무것도 하지 않고 쉬셨지만 그것은 가장 위대한 창조였습니다.  

안식일의 시작인 안식은 창조의 결론이며 완성의 모습입니다.

   하나님이 복 주신 날입니다.
2:3절에 하나님이 일곱째 날을 복주셨다고 말씀합니다.

안식일의 주인은 예수님이지만 이날은 우리 모두를 위해 축복하신 날입니다. 하나님은 첫째 날부터 여섯째 날까지 창조하실 때마다 보시기에 좋았더라 하셨습니다. 그렇지만 이날들은 복 주셨다는 말은 없습니다. 일곱째 날인 하나님이 안식하신 날을 복주셨다 말씀하십니다. 사람에게 안식이 없었다면 사람은 그야말로 일과 환경의 노예가 되었을 것입니다. 처음창조에 안식하셨던 하나님은 이런 창조 원리 속에 인간의 역사를 주관하셨습니다. 카렌다에서 기록되는 서기 2007년은 주후 2007이라 부릅니다. 이는 역사의 중심이 주님이라는 사실입니다. 한 주간 또한 7일 단위로 되어있지만 한주간의 시작은 바로 우리가 보편적으로 말하는 일요일입니다. 즉 주일이 일주일의 시작이 되는 것입니다. 복 주신 날이 일주일의 시작입니다. 그러므로 가장 중요한 날이 되기도 합니다. 일주일의 시작인 주일을 어떻게 보내느냐에 따라 일주일의 삶이 결정됩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원래 빨간 색을 싫어합니다. 그러나 어떻게 색을 결정했는지는 모르지만 주일을 빨간색으로 표기한 것을 보면 주님의 보혈을 연상하게 합니다. 한 주간을 검정색인 죄 속에 살지만 역시 빨간색으로 표기된 주일에는 주님의 보혈로 죄 사함이 있는 복된 날이라 그렇게 말하고 싶습니다. 용서가 필요한 인생에게 구원이 필요한 인생에게 안식이 필요한 인생에게 안식을 주시고 이 날을 주의 날, 하나님이 복 주신 날인 주일을 우리에게 주셨습니다.

   하나님이 먼저 구별하여‘거룩하게 하신 날’입니다.

거룩하게 하셨다는 말은 따로 떼어서 구별하신 날입니다.

하나님이 먼저 안식하신 것은 하나님이 먼저 목적을 가지고 따로 떼어 놓으셨다는 것입니다. 출20:8절에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하게 지키라 하십니다. 신5:12절에 여호와 너의 하나님이 네게 명한대로 안식일을 지켜 거룩하게 하라 하셨습니다. 이 명령은 내가 이 날을 따로 떼어서 구별한 것처럼 너도 이 날을 따로 떼어 구별하라는 것입니다. 특별한 목적을 가지고 떼어 놓으셨으니 하나님은 이날 영이신 하나님이 영적 존재인 사람에게만 복주시고 만나주시는 날입니다. 하나님은 이 날 인격이신 하나님이 인격적 존재인 사람에게 복 주시는 날입니다. 하나님은 이 날 영이신 하나님이 영적 존재인 사람에게 예배를 받으시고자 하는 날이 됩니다. 그러므로 이날은 영적인 사람이 영이신 하나님을 예배하는 날입니다. 하나님의 형상대로 창조된 사람이 하나님을 찾는 날이 됩니다. 무엇보다 이 날은 내가 구별된 하나님의 사람임을 확인 하는 날입니다. 구별된 장소에서 구별된 사람들끼리 만나 교제하고 하나님을 향하는 날입니다. 십계명에서 말씀하신 것도 내가 특별한 목적을 가지고 이 날을 구별한 것처럼 너도 이 날에 특별한 목적을 가지고 이날을 따로 떼어서 구별하라는 것입니다.

  이 날은 하나님을 위해 살며 쉬는 날입니다.

주님이 주시는 안식과 평안 그리고 회복하심을 얻는 날입니다.

“내가 주는 평안은 세상이 주는 것과 다르다 말씀하셨습니다. 세상이 주는 것과 다른 평안을 얻는 날이 됩니다. 곧 하늘의 평화를 얻는 날입니다. 기억하십시오. 안식일 법을 가장 먼저 세우시고 지키신 분이 하나님이십니다. 안식일 법은 선악과의 법보다 먼저 제정하신 날입니다. 그러므로 안식일을 율법의 개념으로 보면 안 됩니다. 안식일은 율법시대 훨씬 먼저 창조 때에 세워진 것입니다. 인간이 죄 짓기 전에는 안식이 있었느나 죄를 지은 후에는 영혼의 죽음과 함께 안식이 사라져 버렸습니다. 선악과 이후에 말입니다. 그러므로 안식일은 사실 육신을 위한 날이 아닙니다. 이 날은 육신의 안식보다는 영혼의 안식을 얻는 날입니다.

성경은 말씀합니다.

육은 무익하다 하였습니다. 일반적 개념으로 생각하는 단순한 쉼의 날이 아닌 영적인 안식이 있는 날입니다. 주안에서 쉬고 안식을 얻는 날이라는 것입니다. 그러면 육체적으로 언제 쉬어야 하는 가 그것은 저녁에 쉬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창조의 일과는‘저녁이 되며  아침이 되니’입니다. 그러므로 일과나 하루의 시작 또한 저녁부터입니다. 그러니 저녁을 어떻게 보내느냐에 따라 낮의 결과가 나타납니다. 저녁을 잘 보내 새벽을 깨워 하루를 영적으로 보내는 것은 인간의 사명입니다. 주일은 그냥 쉬는 날이 아니라 하나님을 위해 사는 날입니다. 하나님의 직접 세우시고 지키신 안식을 얻는 날입니다. 이 날은 하나님이 없이는 나는 안 된다는 고백의 날이기도 하지만 하나님이 나 없이도 안 된다는 관계를 확인하는 날입니다. 하나님은 분명 안식일을 기억하고 거룩하게 지키라 말씀하셨습니다. 이는 안식일을 잘 준비하여 지키라는 것입니다. 구약에 있어 안식일은 신약에 와서 주일이 됩니다. 사실 복음적 그리스도인은 율법적 조항에 큰 의미는 없습니다. 구약과 달리 복음적 그리스도인들에게 크게 달라 진 것이 있습니다. 구약시대의 육적할례가 영적 세례로 구약시대의 구원의 상징인 유월절 잔치가 성찬식으로 안식일은 그리스도의 부활의 날이자 생명의 날인 주일로 바뀐 것입니다.

우리의 신앙의 측정은 “당신의 주일은 어떠했으며 그 이후의 삶인 6일은 어떠했습니까”에서 나타납니다. 6일의 삶이 아릅답게 모두어져야 주일의 우리의 모습은 하나님이 받으실 만한 것이 됩니다. 구원 받은 우리들을 향한 하나님의 명령은 안식일 기억하여 거룩하게 지키라는 것입니다. 하루의 시작이 저녁부터인 것처럼 일상적인 쉼 또한 죄를 짓는데 허비하지 말고 하나님이 주시는 안식으로 저녁을 보내며 은혜가운데 새벽을 깨우는 성도가 되기를 바랍니다.

주일이 중요해져야 합니다.
모든 예배의 시간이 중요해져야 합니다.
한 주간의 시작이 주일이므로 우리들의 삶의 기준을 주님의 날로 삼고 주님의 진정한 안식을 누리며 사시길 바랍니다.

세상에서 나를 귀하게 여기신 하나님이
"내가 너를 제일 귀하게 여기는 것처럼 너의 삶속에서도 내가 귀하게 여겨졌으면은 좋겠구나... "

       출처/유재명 목사 설교 중에서

'〓주제별 설교〓 > 자료실 종합모음'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삶  (0) 2022.09.08
축복받은 자의 삶  (0) 2022.09.08
31. 잘못된 열심  (0) 2022.09.08
제물이 있는 곳에 불이 임한다.  (0) 2022.09.08
그리스도의 몸된 교회  (1) 2022.09.08

댓글